12일 하루

SKETCH/일상,단상 2009. 11. 13. 00:06 Posted by sketch

반응형

12일 하루가 지나갔습니다.

* 양파..
아침에 식사준비하다가 한 쪽 구석 깊숙한 곳의 양파를 발견했습니다. 이미 싹이 많이 나서 다른 양파를 사용했습니다. 그리고 이 양파는 사진에서처럼 컵에다 물을 담아서 책장에 놔두었습니다. 서울우유 광고하는 것은 아닌데요.. 서울우유 컵이 이 양파 크기에 딱 맞네요. ^^; 녹색 식물을 자주 보면 뭔가 더 좋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있습니다.^^



*수능일이 한주 앞 당겨졌어도 날씨는 여전히 쌀쌀하군요. 시험일에는 날씨가 춥다라는 인식을 확인시켜 준것 같습니다. 그래도 예전보다 훨신 낫긴 하네요. 하지만 주위에서 감기 몸살 소식을 많이 들었던 하루인 것 같습니다.
제가 알고 있는 한 학생도 오늘 수능을 보았습니다. 수능 마치고 부모님과 함께 하는 시간을 갖고 있다고 합니다.

* 상담관련 교육과정
 상담관련 자격증 전문가 과정 수업표에 특이한 것을 보았습니다. [상담사 자기치유과정]이라는 내용이 있었습니다.  아픔을 경험해본 사람이 아픈 사람을 더 잘 이해할 수 있다는 원리를 생각하게 됩니다.

* 유학생 모임에서.
모임이 시작되기 직전 저와 한 테이블에 앉는 학생의 할아버지가 중한 병으로 누워계시다는 소식을 듣게 되었습니다.
할아버지는 그 학생을 보고 싶다는 이야기를 했다고 합니다. 학생은 많이 초조해하고 마음 아파했습니다. 모임 시간 동안 위로의 말을 건넸지만 어떻게 위로해야 할지 몰랐습니다. 친한 친구도 어떻게 위로해주어야 할지 모르겠다고 합니다.

** 하루하루가 어떻게 지나가는지.. 시간 참 빠르다는 이야기에.. "요즘 바쁘게 살아서 그런가봐요." 라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. 가끔씩 멈춰서 중요한 게 뭔지 생각해봅니다.
반응형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Favicon of https://sepaktakraw.life BlogIcon 모피우스 2009.11.13 13:07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저도 요즘 시간이 어떻게 흘러가는지 모르겠어요.... 선덕이나 아이리스가 하는 날이면 요일이 생각납니다.^^*

    • Favicon of https://jsquare.kr BlogIcon sketch 2009.11.14 22:36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그렇네요. 간접적으로나마 저도 선덕여왕으로 요일을 감지(?)하기도 합니다. TV는 없지만 그 요일만 되면 급증하는 기사들을 보거든요 ;; 모피우스님이야말로 정말 여러가지 준비들로 바쁘실 듯 합니다.^^;

  2. Favicon of https://dreamhan.tistory.com BlogIcon 시아레 2009.11.14 17:28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수능을 떠올려보니 예전 수능을 볼때가 코앞같은데 이렇게 지나버렸네요..

    옛날에 생각하던 목표로 하나씩 전진해 나가야겠죠 ^^;