반응형
22일 하루가 지나갑니다.

문득 문득 생각이 스쳐 지나갔던 이야기들을 적어봅니다. 그냥 이런 저런 이야기입니다.

1. 이사집에서 만난 누나.

"너는 블로그에 일상 이야기만 쓰더라~~"..
....

"응... 일상 블로그니까.. ^^;;;;"

블로그 글 한 두개 읽고 이런 이야기를 하지는 않았다는 느낌이 들었습니다.

" 다른 이야기는 안 쓰니?"

" 응. 다른 것도 쓰는데..."

나중에 생각해보니.. 확실히 일상 이야기를 많이 쓰긴 합니다. 다만 일상과 다른 이야기와 구별이 잘 되지 않은 뿐인 것 같네요. (혼자만의 생각입니다.;;)

" 전에 모델링마스크팩 갔다 준다고 했잖아?"


"응?!!...맞다. 갖다줄께요... ;;;;"
 
전혀 생각지 못했던 부분이었는데 뜨끔했던 말입니다.

수출하는 모델링마스크팩을 갖다 준다고 했거든요. 제가 기억하기로는 조개껍질 성분이 포함되어 있는 팩이라고 합니다.

이 팩인데요. 봉지 하나에 2번 사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. 박람회 나갔을 때 다른 회사보다 더 좋은 반응을 얻었다고 하는데요. 지금은 주요 피부과, 피부관리샵에서 사용하고 있다고 합니다. 나중에 필요하신 분 있으시면 댓글 남겨주세요. 개인적으로 주변 사람들한테 몇 번 해줬는데요. 얼굴에 골고루 펴서 발라주는 것이 더 익숙해져야겠더라구요. 여자가 아닌 남자들에게 해 주었습니다.

키보드를 두드리고 있는 지금도.. 가끔은 주변에 블로그를 아는 사람들이 점점 늘어간다는 생각에 묘한 느낌이 들곤 합니다. 

2. 저녁 식사 하러 찾아간 식당이 문을 닫다니..

한 학생과 함께 저녁식사를 학교 근처에서 하게 되었습니다.

학기 중에 처음 알게 되어서 맛있게 먹었던 기억이 있던 식당에 갔습니다.
2층이었는데 불이 꺼져 있었습니다.

입구에는 " 내부 수리 중.. 2월에 만나요" 라는 안내문이 붙어있었습니다.

그래서 조금 더 걸어서 오삼불고기 집으로 향했습니다. 거기도 2층에 있는 곳인데요.. "외출 중~~" 이라는 팻말이 걸려 있었습니다. 저녁에 무슨 외출을??

그래서 3번째로 주물럭 백반집에 갔습니다. 밖에 날씨가 많이 추웠는데.. 마침 바닥 난방을 뜨끈뜨끈하게 해 놓으셨더군요. 식사하면서 앞의 두 식당이 문을 닫은 것에 대한 아쉬움을 날려버릴 수 있었습니다.

3. 꾸미지 않은 동영상 촬영의 현실성.

동영상을 촬영할 일이 있었습니다. 한 번은 질문을 던져주고 인터뷰 하는 방식으로 진행을 했었고, 하나는 전혀 예고하지 않고 자연스럽게 촬영했습니다. 촬영은 둘다 묘미가 있는데, 연출하지 않은 자연스러운 일상 촬영이 더 생생하고 재미있었습니다.

4. 딸기농장에 다시 갈 계획입니다.
다음 주 수요일에 예전에 갔던 딸기농장에 다시 갈 예정입니다.

[Square View] - 무농약 친환경 딸기농장에 가다. - 1부 가는 여정
[Square View] - 무농약 친환경 딸기농장에 가다 -2부 천적을 이용한 재배

청원이긴 한데 대청댐에서 가까운 곳이라, 의외로 가까운 곳입니다. 다만 버스를 타고 가려고 3,000원 가까이 되는 시외버스 요금을 내고 가야 합니다. ^^
딸기가 빨갛게 익었다고 하네요. 몇일 전에는 한 아버지가 딸과 함께 이곳을 찾아서 미리 딸기농장체험을 하고 갔다고 합니다. 아직 정식으로 시작을 하지 않았지만 미리 찾아주셔서 굉장히 기뻤다고 하네요. 아무튼 다음 주 오후에 방문할 예정입니다.

반응형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Favicon of https://salm.pe.kr BlogIcon koc/SALM 2010.01.23 00:05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일상 블로그가 어때서 그럴까요? 블로그는 "정보"를 나누는 곳이 아닌데 말입니다.
    본문에도 밝혔듯이... 블로그는 블로그이지요. 말 그대로 Log(기록)입니다.
    먼 옛날 통나무(Log; 로그)에 줄을 그어 수효를 기록했듯이, 블로그도 "무언가"를 "기록"하는 통나무이면 족하다고 생각합니다. 뭐, 트랙백이니 그런 것은 제쳐두고 말입니다.

    덧// 로그(Log)가 "통나무"라는 뜻과 "기록"이라는 뜻을 가지게 된 까닭은, 위에서 밝혔듯이, 통나무에 줄을 그어 기록했기 때문입니다.

    • Favicon of http://jlife.pe.kr BlogIcon sketch 2010.01.24 22:02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^^ 예 말씀 감사합니다. 일상의 기록이죠.~~^^

      로그에 대해서 뜻을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. ~~

  2. 2010.01.23 02:33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비밀댓글입니다

  3. Favicon of http://wjlee4284.tistory.com BlogIcon 사이팔사 2010.01.23 11:26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원래 블로그가 그런거지요.....
    개인적인 공간...

    일상을 쓰는 블로그가 진정한 블로거겠지요.......^^

    • Favicon of http://jlife.pe.kr BlogIcon sketch 2010.01.24 22:04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안녕하세요. 사이팔사님. 일상을 적는게 많이 편한 것 같습니다. 개인적인 공간이기도 한데.. 또 열려있는 공간이기도 하네요. ^^; 누나가 이 글 봤습니다. ;;

  4. Favicon of https://22st.net BlogIcon 둥이 아빠 2010.01.23 13:25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딸기 농장 가고 시퍼요...

    전 요즘에 다시 다른일을 해서 토요일 저녁에 출발이면 콜이랍니다...

    은근히 기대가 되는데요...

    • Favicon of http://jlife.pe.kr BlogIcon sketch 2010.01.24 22:06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안녕하세요. 안지용님. 토요일 저녁이면 저랑 시간이 안 맞네요. 에고 @.@;; 이번에 목요일로 시간을 바꾸게 되었어요.

  5. Favicon of http://twigfence.tistory.com BlogIcon 작은여유 2010.01.23 14:08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블로그는 이것도 저것도 좋은거죠..
    뭐든 기록이고.. 나중에는 이게 소중한 기억이자
    자료이니까요..
    좋은글 보고 갑니다..

    • Favicon of http://jlife.pe.kr BlogIcon sketch 2010.01.24 22:07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안녕하세요. 작은 여유님. 댓글 감사드립니다.
      조금씩 소소한 일상을 기록하는게 도움이 많이 되는 것 같습니다.

  6. Favicon of https://likewind.net BlogIcon 바람처럼~ 2010.01.23 21:36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전 일상 적는게 더 힘드네요 ㅠ_ㅠ
    적을게 없거든요 ㅠ_ㅠ

  7. 2010.01.25 00:55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비밀댓글입니다

    • Favicon of https://jsquare.kr BlogIcon sketch 2010.01.25 08:47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본문과 정확히 상관되는 댓글인 것 같습니다. ^^. 혹시 사용하신 제품이 이 제품인지 모르겠네요.

      제가 알고있는 학교기업을 통해서 생산되고 있습니다. 학교기업과 보땅코스메틱이라는 회사와 MOU를 체결해서 진행하고 있습니다.

      구매는 제 블로그에 댓글 남겨주시면 발송해드립니다.

      제조원에서 판매하는 가격으로 드립니다. 5개입 10,000 원이고 택배비는 3,000원입니다.

      이 마스크팩을 한 고등학생은 코팩으로도 사용하더군요. ^^;