안녕하세요. 스케치입니다. 

대전 가양동 우암사적공원을 다녀왔습니다. 


담쟁이 덩굴은 이미 빨간색으로 물들어 가을을 알리고 있습니다. 

다른 나무 잎들도 붉은색으로, 노란색으로 물들어 가을을 준비하고 있네요. 


이번주, 다음 주 가을이 절정에 이를 것 같습니다.